'디스플레이'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01.09 오실로스코프 제어판 및 디스플레이

3.2 제어판 및 사용자 인터페이스 설명

대부분의 오실로스코프는 다음 그림과 같이 전면에 파형을 측정하기 위한 프로브 연결 포트와 오실로스코프의 기능을 제어하기 위한 다양한 버튼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중에서 가장 기본적으로 사용되는 부분의 기능을 설명한다.


그림 3.2.1는 현재 본 교재에서 사용하고 있는 Agilent사의 디지털 오실로스코프 DSO3000의 매뉴얼에서 발췌한 전면부 형태이다. 타사 제품의 경우 기능 및 버튼 등이 다를 수 있으나, 오실로스코프가 동작하기 위한 기본적인 기능은 모두 유사하므로 본 교재의 오실로스코프를 기준으로 확인하기 바란다.


[그림 3.2.1] 오실로스코프 제어판 및 사용자 인터페이스


  • 전원버튼 : 오실로스코프의 전원 ON/OFF

  • 프로브 연결포트 1, 2 : 측정하고자 하는 채널에 프로브를 연결하는 포트

  • 프로브 보상단자 : 일정한 주파수와 크기의 구형파를 출력하는 단자로써, 프로브를 연결하여 구형파를 측정하면서 오실로스코프의 기능과 프로브의 보상을 수행할 수 있음.

  • 채널선택버튼 : 1번 채널과 2번 채널 선택 버튼

    • 한번 누르면 녹색 불이 켜지면서 스코프 화면에 해당하는 채널 파형이 나타남.

    • 한번 더 누르면 해당 채널의 메뉴가 표시됨.

    • 한번 더 누르면, 불이 꺼지면서 채널 파형이 없어짐

  • 메뉴 ON/OFF : 해당하는 채널의 메뉴의 화면 표시 또는 없어짐

  • 수직 컨트롤 (Vertical) : 해당 채널에 대한 수직축 크기(Volt/scale) 설정 및 파형의 수직 위치를 이동하게 함. (결정된 volt/scale은 수직 축 grid 한 칸의 전압 크기를 나타냄)

  • 수평 컨트롤 (Horizontal) : 모든 채널에 수평축 크기 (time/scale) 설정 및 파형의 수평축 위치를 이동하게 함 (결정된 time/scale은 수평 축 grid 한 칸의 시간 크기를 나타냄)

  • 실행컨트롤 : Run/Stop 버튼은 파형의 실시간 측정 또는 파형의 정지 상태를 제어할 수 있으며, 정지 중일때는 버튼이 빨간색임.

  • Auto Scale 버튼 : 프로브가 연결된 모든 채널의 파형을 화면에 표시하고, 자동으로 수직컨트롤과 수평컨트롤 및 트리거를 수행하여 파형이 화면 중앙에 위치하도록 함.  

  • 트리거컨트롤 : 파형의 트리거를 결정하는 버튼으로 트리거란 마치 카메라의 초점을 맞추는 것처럼, 계속 시간에 따라 변화하는 파형을 화면에 정지되어 있는 것처럼 표시할 수 있도록 트리거의 위치를 적절히 선택함.


구형파(square wave)란 주기를 가지는 사각형 모양의 파형을 의미한다. 다음 그림에서 두 번째 파형이 구형파이다.

[그림] 위에서부터 정현파, 구형파, 삼각파, 톱니파 신호이다.


이 기기의 보상단자에서는 주기가 1ms이고 크기가 3V인 구형파가 생성된다.


[그림 3.2.2] 오실로스코프 화면의 사용자 인터페이스  


[그림 3.2.2]은 오실로스코프 화면을 보여준다. 화면에는 측정하고자 하는 파형뿐 아니라, 다양한 상태 정보가 표시되며 이를 보면서 현재 파형의 정보를 파악할 수 있다. [그림 3.2.2]의 화면을 분석해 보자.

  • 수집상태 : STOP – 현재 오실로스코프는 정지 상태로 입력의 변화를 측정하지 않음
  • 채널 1 접지 기호 : 기호가 위치한 수직 축의 중앙이 측정 신호의 0V 위치
  • 채널 1 상태 : 수직 축 Grid 한 칸의 간격이 20mV이며, DC 커플링 상태임, 따라서 파형의 크기는 ±50mV의 구형파임을 알 수 있음
  • 타임베이스 상태 : 수평 축 Grid 한 칸의 간격이 500us 이며, 파형의 한주기는 2칸을 차지하므로 파형이 1000us 즉 1ms의 주기를 나타냄.

'교육 > 전기전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실로스코프 수직 설정  (0) 2017.01.09
오실로스코프 프로브 보상  (0) 2017.01.09
오실로스코프 개요  (0) 2017.01.09
7세그먼트  (0) 2016.10.05
저항  (0) 2016.09.19
Posted by 살레시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