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체감지센서 모듈은 적외선을 감지하는 센서를 장착하고 있으며 약 6미터 이내의 인간이나 동물의 움직임을 감지할 수 있다. 인체나 동물의 몸과 같이 열을 발산하는 곳에서 발생하는 적외선을 감지하는 원리이다.


<그림 1> 인체 감지 센서 모듈


  • 인체나 동물의 몸체에서 발산되는 열적외선을 감지한다.

  • 둥근 캡은 적외선을 증폭하는 효과가 있다.

  • 약 6m 이내의 인체의 움직임을 감지할 수 있다.

전원과 신호를 전달하는 세 핀을 가지고 있고 5V 전원을 받아서 인체가 감지되면 신호선은 약 3.3V 전압을 띠게된다. 따라서 신호선을 아두이노의 디지털 핀에 연결하면 쉽게 인체감지 여부를 알 수 있게 된다.


 또한 인체가 감지되었을 때 high 신호를 유지하는 시간을 설정하는 조절기가 내장되어 있어서 이 시간을 0,3초~18초 사이로 조절할 수 있다. 이 조절 기능을 이용하면 인체가 감지되었을 때 점등되는 시스템을 아주 간단하게 구현할 수 있다. 모델에 따라서 열적쇠선 센서의 감도를 조절하는 조절기가 내장된 경우도 있다.


 고휘도LED가 5번 핀에 연결되어 있고 인체 감지 센서 모듈의 신호선이 A0핀에 연결되어 있다고 가정하자. 이 예제에서는 아날로그 핀을 디지털 핀으로 사용하는 예제이다. 전술한 바와 같이 디지털 핀의 숫자가 모자랄 경우에는 아날로그 핀을 디지털 핀으로 사용할 수 있다.


#define HLED 5
void setup() {
   pinMode(A0, INPUT);
   pinMode(HLED, OUTPUT);
}
void loop() {
   digitalWrite(HLED, digitalRead(A0) );
   delay(100);
}


이 예제를 실행해 보면서 인체가 감지되는 거리 범위와 고휘도LED가 켜지는 시간을 조절하여 보자.


아두이노 강좌 전체 목록 (TOP) >>>

C++ 언어 전체 강좌 목록 >>>

c{ard},n{ad011}

Posted by 살레시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여기에서는 터치센서를 이용하여 디지털 입력 값을 받는 실험을 진행해보도록 하겠다. 시중에서 구할 수 있는 터치센서 모듈의 외형은 다음 그림과 같다.


[그림 1]  터치센서 모듈


터치센서의 금속판을 터치할 때 출력 신호가 바뀐다. 즉, 터치시에 HIGH를 아닐 때는 LOW 신호를 내보낸다.


 이 모듈은 선이 세 가닥이 있다. 두 가닥은 전원선이고 나머지 하나는 신호선이다. 이 신호선을 아두이노의 디지털 핀에 연결하면 되는데 예를 들어서 3번 핀에 연결한다면 다음과 같다.

[그림 2] 터치센서 모듈을 우노의 3번 핀에 에 연결한 모양


 이 모듈의 동작은 간단하다. 터치가 안 되어 있다면 신호선으로 LOW 신호가 나오고 터치가 되었다면 HIGH 신호가 나온다. 따라서 이 디지털 신호를 읽으면 터치 패널에 터치가 되었는지 아닌 지를 판별할 수 있다.


 단순하게 터치가 된 상태라면 LED가 켜진 상태를 유지하고 아니라면 LED도 꺼진 상태를 유지하는 매우 간단한 프로그램을 작성해 보도록 하겠다.


#define TS 3 // 터치센서에 연결된 핀 번호
void setup() {
   pinMode(LED_BUILTIN, OUTPUT);
   pinMode(TS, INPUT);
}
void loop() {
   int iTouched = digitalRead(TS);
   digitalWrite(LED_BUILTIN, iTouched);
}


이것을 더 간단하게 줄이면 다음과 같이 iTouched 변수를 생략할 수 있다.


#define TS 3 // 터치센서에 연결된 핀 번호
void setup() {
   pinMode(LED_BUILTIN, OUTPUT);
   pinMode(TS, INPUT);
}
void loop() {
   digitalWrite(LED_BUILTIN, digitalRead(TS));
}


이 프로그램이 실행되면 터치 상태를 계속 읽어들여서 터치되었다면 LED를 켠다.


아두이노 강좌 전체 목록 (TOP) >>>

C++ 언어 전체 강좌 목록 >>>

c{ard},n{ad009}


Posted by 살레시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